아기와 고양이의 재회.

|2017.01.12 22:05|51|27
다리를 다쳐 아기를 친정에 보낸 작성자예요
저를 못난놈 눈빛을 발사하던 그 요망한것을 데리고
이사를 했지요

이사하고 나서 울고 불고 적응을 못해 저는 또 난감했고
잠을 못잤고 대체 왜 그러는지 몰라 속이 탔어요

댓글
  • 또롱랑또01-12 16:18


    그리고 아기가 이사한 집에 왔어요 엽때용 할머이 나와용

  • 또롱랑또01-12 16:19


    저는 다리가 아직 안나아서 아기를 잡으러 뛸수가 음써요 울 딸은 신나게 말썽을 피우다 끌려가고 고양이 새퀴는 하염없이 창문 밖 보면서 웁니다

  • 또롱랑또01-12 16:20


    둘째는 여기가 내가 지배하는 새로운 집이군 하면서 아주 빨리 적응을 했어요..

  • 또롱랑또01-12 16:21


    아주 팔자가 늘어짐요

  • 또롱랑또01-12 16:22


    아기가 올때만 제 근처에 머물러요 지 똥냄새가 완전 개꾸린 주제에 아가 똥냄새 정말 싫어하는데도 아가가 반가워서 와서 기저귀 가는거 호위를 합니다

  • 또롱랑또01-12 16:23


    그리고 서열이 내려가면서 어떻게든 사열을 찾고자 급습을 계획하지만 야 다 보여..

  • 또롱랑또01-12 16:24


    거기 있는거 안다니까?

  • 또롱랑또01-12 16:24


    들키고 망연자실...

  • 또롱랑또01-12 16:26


    뭔가 마음에 안들지만 이제 꽤 안정기가 다가왔어요

  • 또롱랑또01-12 16:27

    자꾸 가스렌지 위에 올라가는데 다리가 아파서 말리러 가면 ㅋㅋ 이미 다른 말썽 핫플레이스로 옮기고 난 후예요 서글픕니다..

  • 또롱랑또01-12 16:30

    사진을 찍고 싶은데 요즘 카메라 거부하세요.. 매일 지들 방에서 잡니다 안방은 집주인이 자는곳이잖아요 거기서 이불속 들어가서 주무세요 진짜 얹혀살고 있어요..

  • 또롱랑또01-12 16:32


    등산하다 찍은거 같죠..? 저희 집 뒤예요 날 풀리면 다이소표 방충망 도배를 해야 되겠어요 집 밖에 개가 있는데 첨봤는데 검은 소인줄 알았어요 엄마네 식구인데 다리 나음 인사시켜 드릴께요 다리 조심하세요 ㅠㅠ

  • 제주이민이꿈01-12 17:53

    어서 완쾌 하세요~

  • 나비꼬랑내♥01-12 19:34

    아가도 냥님들도 넘넘 예뻐요^^빨리 나으세요~

  • 우리 모찌 1살 생일이에요!  [6]
  •  | 벽보고키스 | 17:31 | 0
  • 상관에 '성폭행 피해' 추정 해군 女대위 자살..대령 긴급체포  [25]
  •  | 라이온맨킹 | 17:27 | 4
  • 진짜 행복하다 이게 진짜다  [5]
  •  | 새나라의반골 | 17:25 | 1
  • 오구 이뻐라~~ [7]
  •  | Zurich | 17:07 | 8
  • [단독]5년간 초중고교사 1만3,000여명 증원 내년부터 고교무상교육실시  [35]
  •  | 좋은연인 | 17:22 | 2
  • 저는 허벅지 굵은 츠자 보면 넘 좋네요. [21]
  •  | 언제나푸름 | 16:59 | 9
  • 역시 뭐든 원작이.gif [11]
  •  | BMW118d | 17:00 | 6
  • [유머] 여고생한테 쌍욕먹었습니다 [20]
  •  | SINOBUZ | 17:14 | 8
  • 허준이 잘못했네 [4]
  •  | minstrel | 17:30 | 7
  • 메좆 탈세 정리 [0]
  •  | 어그로채점기 | 17:28 | 8
  • 운마 자지크기.jpg [19]
  •  | 앨리스와조로쿠 | 17:27 | 6
  • 납치광고만 없애자 제발 [27]
  •  | 인생회귀불가능 | 17:25 | 3
  • 깨진 유리창의 역설(Feat.문이니 공약의 허구) [20]
  •  | 흔들림 | 17:24 | 4
☆Today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