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님이 진상이세요...

|2017.01.12 05:01|50|57
제목 그대로예요...부모님이 흔히 말하는 진상 손님이세요ㅠㅜ 어릴 땐 뭣도 모르고 그랬구나~ 하는 일이 많았는데 해가 가면 갈수록 이건 좀 아닌 거 같다 싶은 일을 많이 하세요 ㅠㅠㅠ 예를 들어 보자면 많은데 몇 가지만 들어볼게요... 패스트푸드점이나 휴게소에 가면 컵을 하나씩 가져오세요.. 일회용 컵 말고 그 플라스틱이나 쇠로 된 컵요.. 전 가져오신 줄 몰랐는데 어느 날 집에 보니 롯데x아 컵이 있더라구요.. 의아해서 물어보니 너무 자연스럽게 가져왔다~ 하시더라구요..그리고 마트나 카페에 가면 꼭 갈 때마다 빨대를 한움큼씩 가져오세요
필요도 없는데... 그 외에 사용한 물건 환불하기 목욕탕 수건 가져오기 등등... ㅠㅠㅠ 그리고 가장 최근의 일! 리조트에 가서 잠시 머물게 됐었는데 아버지께서 거기 베개를 너무 마음에 들어하시더라구요 그래서 농담따먹기 식으로 가져갈까? ㅋㅋㅋ 이런 말을 하셨어요 전 진짜로 농담인 줄 알고 있었는데 집에 와 보니 세상에 그 리조트 베개가 있더라구요..너무 놀래서 이게 왜 여기 있냐고 했는데 이번에도 너무 자연스럽게 가져왔다~..... 어떻게 해야할까요? 문제는 저희 집이 가부장적인 집안이라 당장 돌려주고 오라고 말씀 드리면 불같이 화를 내시며 이게 지금 부모한테 할 소리냐 낳아주고 먹여주고 입혀주는 부모한테 어디서 말대꾸는 말대꾸야 대들지마! 이런 식으로 대응하세요.. 오빠도 아버지한테 물들어서 오히려 저를 이상한 사람으로 몰고요.. 그런 것 좀 가져올 수 있지 거기 베개가 몇 갠데 이런 식으로.. ㅠㅜ 제가 어떻게 말씀을 드려야힐까요.. 밖에서 곤란할 때가 한 두 번이 아니네요
댓글
  • 이경7801-10 06:53

    성격장애의 특징중 하나가 자아동조적 태도입니다 문제가 생기면 원인이나 해결방법을 외부로 돌리고 내멋대로의 잣대를 가지고 해석하며 재단해요 이렇게 부적응 상황에 대한 갈등 불안조차 없어 자아동조적이란 것이죠 그래도 아직은 소소한 일이잖아요 자식의 도움으로 염치와 부끄러움을 조금씩 받아들이면서 나아지실 거라 믿습니다

  • Jelly01-12 02:46

    답이 없어 보이는데;;; 그냥 독립하셔야 되여 남의 말을 안듣기로 맘먹은 사람은 누가 뭐래도 안통해요

  • 프로즈질러01-12 02:52

    청와대에 그런 년이 하나.. 둘.. 셋인가?

  • 아메리카노♡01-12 02:57

    최대한 돌려말하시는 것밖에 방법이 없는듯요~ " 저 아는 어떤사람이 그런거 집어왔다가 경찰에 절도로 신고당해서 완전 개망신 당했대요~ 혹시 모르니 조심하세요 " 이 정도라도...;;;;

  • pinkpinkj01-12 02:57

    걍 신경 꺼요. 무슨 말을 해도 안 통해요 ㅋㅋ 작성자가 한자릿수 아니대도 아닐테고 적어도 십대에서 이십대일텐데 그럼 부모님이 사오십대는 되셨을거 아니에요? 사오십년간을 그렇게 사셨는데 바꾸긴 힘들어요 ㅋㅋㅋ 와 진짜 상상도 안간다 ... 만약 저희 부모님이 그런 상황에서 그런 말씀 하시면 아빠 거지야? 리조트에 베개가 몇 개든 그걸 왜 가져와요? 진짜 창피하고 부끄럽다 이랬을듯 ㅋㅋㅋㅋ 물론 그러실 분이 전혀 아니긴 합니다만.. 암튼 작성자님 그게 정상이 아닌걸 아셨으면 다행이에요 님이라도 안그러는게 .. 다행인듯 해요.

  • 시현파파01-12 03:06

    부모님이 아끼시는 물건을 자연스레 가져오세요(찡긋)

  • jpmc301-12 03:30

    포기가 답입니다. 수십년 동안  그렇게 사셨던 분들이 바뀔거 같나요? 그렇지 않습니다. 오히려 님이 더 걱정스럽습니다. 스트레스 받지 마세요. 우리 부모님이 저런 분이시구나 하고 받아들이고 포기 하시고 님의 삶에 집중하세요. 진상짓 하시다가 제대로 쪽팔림을 당하시고 아 내가 졸라 욕먹고 돈 날라가고 해야 바뀝니다. 그전까지는 변화가 없어요. 말하는 입이 아픕니다. 오히려 님이 더 중요합니다. 아 나는 저러지 말아야지 하고 자신의 삶에 집중하세요. 문제는 님이죠. 자기도 모르게 그런 모습이 나와요. 성격이 모난 부모 밑에서는 성격 모난 자식이 성격이 부드러운 부모 밑에서는 성격이 부드러운 자식이 나타납니다. 님이 생각하시기에 내 모습 중에 부모님의 못된 습관이 있는지 살펴보시고 최대한 빨리 돈 많이 벌어서 경제적 독립 이뤄서 최대한 안보고 사세요. 그게 님을 위한 길입니다.

  • 문파이01-12 03:31

    ㄷㄷ 대놓고 창피를 당하면 덜할걸요... 저희 큰고모가 뷔페에서 봉다리에 음식 싸다 걸렸죠 그 후로 안싸시더라구요. 근데 다른 방면에서 진상력을 발휘하심ㅋ 어딘가에 있을 제 신랑은 큰고모랑 되도록 안마주치게 할거에요...

  • 배고파파01-12 03:33

    아이고 작성자님만이라도 정상적인 사고를 하시니 다행.....ㅠㅠㅠ

  • 고고곸01-12 03:35

    와 현명하셬ㅋㅋ

  • 사장01-12 03:37

    집안 어른이 행동하면 자식들도 그 행동에 동화돼서 같아지는게 일반적이고 그것이 가정교육인데요 작성자님은 그러지 않으셔서 신기하네욥

  • 이기다01-12 03:39

    부모님한테 많은것들을 역으로 하나씩 빼돌리세요 ㅋㅋㅋㅋ 깨달으시는 게 있으실 거에요

  • 어이가아리마셍01-12 03:41

    글쓴이님이 물들지 않아 참으로 다행입니다. 부모님과 오빠 분 소중한 가족이죠?? 소중한 사람이 잘못을 저지를 때 이를 따끔하게 지적하여 주는 것 또한 용기이고 사랑 아닐까요? 물론 손윗분들이라 예의를 갖추고, 오랜기간 노력을 기울여야 겠지만요..그냥 그러려니 포기하는 것 보다 글쓴이님의 성장에 훨씬 도움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그럼 꾸벅

  • 헛참01-12 03:48

    부모님과 대립하지 마시고 차근차근 준비해서 독립하세요 자신의 배로 낳은 자식도 바꿀수 없는데 나이 많은 부모는 더욱 바꿀 수 없습니다.

  • 간츠01-12 04:07

    저 아는 형이 저러는데... 단골 핼스장에 샤워실에 비누 새거 뭉탱이로 가져오기... 커피숍에 빨대 뭉텅이로 가져오기.. 틈만 보이면 뭐든 가져옴.. 집이 못사냐.. 그것도 아님.. 형 제발 그러지 말라고 해도 그럼.. 왜그럴까....

  • [유머] 이즈한테 일단 궁썼어 [24]
  •  | 후레쨩과 신혼생활 | 16:45 | 0
  • [유머] 영혼 교체술 [10]
  •  | 주시자의 눈 | 16:42 | 2
  • [유머] 일본 만화 퀄리티.jpg [14]
  •  | 츠쿠모가미 | 16:41 | 1
  • 젠틀재인에서 AGIO를 살리는 방법을 제안했군요.  [17]
  •  | 오퍼스원+ | 16:58 | 2
  • 청문회 역풍 맞는 의원들 보니까 너무 재밌어요  [8]
  •  | 향수가게 | 16:55 | 2
  • [애니/만화] 아버지에게 대리가챠맡기는 니트녀.manga [20]
  •  | 귀여운저와유게하셔요 | 16:37 | 0
  • 혐주의) 어느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의 이야기 - 문신.jpg  [12]
  •  | 프로칼퇴러 | 16:53 | 1
  • [유머] [국뽕주의] 진돗개가 최고의 개인 이유 .jpg [12]
  •  | 포 로리 | 16:37 | 4
  • 요리하는 유튜버 망치아줌마 근황 [1]
  •  | 방귀대장뿌뿌뿡 | 17:00 | 0
  • 세계 여성들이 많이 본 야동 카테고리 (지도) [3]
  •  | 급식워치 | 17:00 | 5
  • 고양이가 지 몸 세수 할 때 내 손으로 바꿔봤다.gif [4]
  •  | 습습후후 | 16:51 | 5
  • [유머] 아이 소풍 도시락 싸려다 큰일날뻔.JPG [17]
  •  | 아루마지키 | 16:32 | 1
  • [유머] 고증쩌는 임진왜란 만화 .jpg [4]
  •  | 포 로리 | 16:27 | 1
☆Today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