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쟁] 운수 더럽게도 없었던 벨기에 소년.jpg

|2018.10.12 18:40|64|92

 

 

 

1029744364.jpg

 

 

 

1989년 7월 4일 아침

폴란드의 소련소속 공군기지에서 MIG-23 전투기 하나가 훈련을 위해 날아올랐다.

이 전투기를 조종하고 있던 Nikolai Skuridin 대령은 

정치장교 소속으로 본업은 전투기 조종사가 아니었으나,

 복무규정에 따라 전투기 훈련도 이수해야되기 때문에 이날의 훈련에 나갔다.

 

 

 

잠시 뒤

 

 

 

 

 


MIG-23.png

 

 

쉬이익......

 

1.jpg

 

까블럇, 이거 왜 이래?

 

 

 

 

 

이륙한지 얼마 되지 않아 전투기의 계기판에 엔진이 나갔다는 경보가 울렸고 

 대령도 육안으로 엔진의 이상을 확인할만큼 엔진은 확실히 맛탱이가 가버렸고

고도는 점점 낮아지기 시작하였다.

 

 

 

 

 

 

 

1032921224.jpg

 

탈탈탈......

 

 

ejection-seat-af-acesii.jpg

 

이건 미친짓이야 난 여기서 나가야겠어

 

 

 

 

대령은 매뉴얼대로 바다로 기수를 돌린뒤 탈출을 감행하였고

전투기도 그대로 레이더망에서 사라져버렸다.

전투기는 그대로 바다로 추락하는 듯하였으나

 

 

 

 

 

 

 

 

 

MiG-23MLD2.jpg


이것이 당신의 미그입니다

 

 

parachute_PNG19413.png

 

뭐야 시발 돌려줘요

 

 

 

 

 

 

 

 

 

mig.jpg

 

 

 

그러나 대령이 탈출하자마자 전투기의 엔진은 정상작동되었고

바다로 추락하는 것이 아니라

그대로 방향이 틀어져서

동독 영공을 지나 서독 영공으로 계속 비행을 하기 시작하였다

 

 

 

 

depositphotos_90507554-stock-photo-german-air-force-tornado.jpg


 

서독 공군은 요격을 위해 전투기를 이륙시켰지만

때는 이미 늦었고, 미그기는 네덜란드 영공으로 진입하였고

 

한편, 네덜란드에 주둔중이던 미 공군도 미그기에게 몇번이고 응답을 요청했으나

계속 씹자 32 전투기 중대의 F-15들을 출격시켜 요격에 나선다


그러나 요격하기 위해 가까이 다가간 파일럿들이 본 광경은

조종사 없이 혼자 비행하고 있는 전투기의 모습이었다.

 


 


Libyan_MiG-23MS_right_flank.png

 

 

 

조종사? Moscow로 오십시오

 


F-15A.png

 

어케 날고있냐 시발련ㄹ아;

 


 


 

 

당연히 미군 파일럿들은 전투기의 ㄴ상상도 못한 정체ㄱ에 경악을 금치 못하였고

무장 상태는 없으나, 조종사도 없다고 침착하게 보고하였고

지휘부에게 대책을 부탁하였다.

 

지휘부는 미그기가 일단 위협이 없다고 판단, 인적이 없는 곳에서 격추하라고 지시하였다.

 

벨기에 영공까지 계속 혼자서 날아가고 있는 미그기를 추적을 계속하던중

미그기가 북해로 향하자, 바다에 추락할것으로 예측한 F-15 조종사들은 그대로 돌아갔으나......

 

 

 

 


 

 



kak-sovetskii-samolet-bez-aviatora-peresek-evropu-nato-fdyrvqc.jpg

 

67_big.jpg

 

 

browse.jpg

 

 

MiG-23inBelgium.jpg

 

 

 

 

미그기는 약 900km를 멈추지 않고 날아간 덕분에 연료를 전부 소진해버렸으며

고도가 점점 낮아지고 바다가 아닌 벨기에-프랑스 국경지대로 그대로 떨어지기 시작했다.

 

결국 국경지대 어느 시골마을의 한 농가로 돌진하였으며

아버지의 농가에서 쉬고 있던 18살 소년이 그대로 휘말려 사망하였다.

 

벨기에 등 나토 국가들과 소련은 이 어이없는 사건에 황당해 하였으며

자칫 큰 분쟁으로 번질수 있었으나

나토국과 소련 모두 타협을 봐서 다행히 분쟁은 일어나지 않고 잘 해결되었다고 한다.

 

소련은 후에 그의 유족에게 9억원어치의 배상금을 지불하였다.

댓글
  • 거리의 스누P10-12 18:42

    미친 이건 진짜 불운중의 불운이네 ㅠㅠ

  • Cigarette3910-12 18:48

    와 시발 어떻게 저런다냐;;

  • 미콜라시10-12 18:53

    집에 날벼락이 아니라 날고있던 미그가 떨어지다니...

  • 닉네임중복이많아고심끝에만든10-12 18:43

    데스티네이션인가

  • 요오오오오망10-12 18:42

    사람죽은 사건이라 드립은 못치겠고... 참.

  • 갈매기 능욕. gif [25]
  •  | 착한일베춘 | 11:38 | 0
  • (복습) 5.18이 일어나기 약 3달전 일본 신문 기사 [17]
  •  | 뇌에기생충있음 | 11:36 | 1
  • [유머] 일본의 한반도 침략 사죄 [17]
  •  | vivid_anna | 11:23 | 0
  • 한 사람이 사망하는 순간 [141]
  •  | 홍어자동탐지기 | 11:31 | 6
  • [유머] PS4 선물해주는 아내 [9]
  •  | 로리16세 | 11:21 | 9
  • [유머] 충격의 도서관 여포들 [25]
  •  | 닉네임뭘로하지? | 11:19 | 10
  • [유머] 노르웨이 최악의 살인범이 실제로 한말 [14]
  •  | 니디티 | 11:18 | 14
  • 접촉사고 보상을 기도로 받았습니다. ^^;; [32]
  •  | 강력크한돛단배 | 10:04 | 8
  • 그거 하자. GIF [9]
  •  | 52w | 11:12 | 12
  • 등빨의 중요성. GIF [18]
  •  | 52w | 11:20 | 16
  • [유머] 공포의 7대 호카게 [17]
  •  | 사라로 | 11:14 | 5
  • [유머] 핵무기를 분실한 나루토 [8]
  •  | 사라로 | 11:13 | 9
  • [유머] 일본 여자들의 섹 스 후 불만 [15]
  •  | 복희다희 | 11:11 | 19
☆Today BEST☆